태권도   합기도   검도   국술원   특공무예   전통무예   격투기   주짓수   도장뉴스   기타
편집 2024.06.19 [08:26]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섹션이미지
태권도
합기도
검도
국술원
특공무예
전통무예
격투기
주짓수
도장뉴스
기타
공지사항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무예일반 > 태권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국기원, 방만규 국장 정년 퇴임식 개최
5월 29일[수] 국기원 강의실서 … 운영부장, 전략기획실장, 연수처장 등 두루 거쳐
 
한국무예신문 기사입력  2024/05/29 [16:11]
광고

▲ 이동섭 국기원장, 노순명 행정부원장을 비롯한 임직원이 참석한 정년 퇴임식에서 방만규 국장이 퇴임사를 하고 있다.


국기원이 방만규 국장의 정년 퇴임식을 개최했다.

 

529() 오후 2시 국기원 강의실에서 이동섭 원장, 노순명 행정부원장을 비롯한 국기원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방만규 국장 정년 퇴임식이 열렸다.

 

방만규 국장은 199512월 연수원 과장으로 입사한 이후 운영부장, 국내팀장, 기획팀장, 연수팀장, 교학팀장, 전략기획실장, 교육행정국장, 연수처장 등을 두루 거치면서 전문성과 업무 능력을 인정받았다.

 

▲ 5월 29일(수) 오후 2시 국기원 강의실에서 개최된 방만규 국장의 정년 퇴임식에서 이동섭 국기원장이 송사를 하고 있다.


특히, 연수원에서 근무하는 동안 다양한 교육과정 개발과 정책 수립을 주도한 것은 물론 연수생 편의 향상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음으로써, 연수원이 최고의 태권도 교육기관으로 자리매김하는 데 크게 공헌했다는 평이다.

 

이동섭 원장은 송사를 통해 방 국장은 국기원과 태권도를 위해 286개월이라는 청춘을 바쳤다. 사명감과 책임감을 갖춘 우수한 인재를 이렇게 떠나보내게 돼 아쉬운 마음이 크지만 퇴임 후에도 국기원을 위한 많은 조언과 도움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 이동섭 국기원장, 노순명 행정부원장을 비롯한 임직원이 참석한 정년 퇴임식에서 방만규 국장이 퇴임사를 하고 있다.


이어 방만규 국장은 퇴임사에서 바쁘신 와중에도 퇴임식을 준비해주신 이동섭 원장님과 노순명 부원장님 그리고 지금까지 함께 걸어온 동료, 태권도계 선후배 모두에게 감사드린다. 직원들에게 2가지 이야기를 전하고 싶다. 첫 번째는 정해진 규정과 절차에 따라 안정적인, 예측이 가능한 업무 처리를 부탁한다는 것이다. 두 번째는 누구나 국기원을 방문했을 때 태권도의 본부라는 것을 느끼고,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는 것이다며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편 이날 이동섭 국기원장은 방만규 국장에게 헌신과 노고에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재직기념패와 꽃다발을 전달했다.

▲ 이동섭 국기원장이 방만규 국장에게 재직기념패를 전달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기사입력: 2024/05/29 [16:11]  최종편집: ⓒ 한국무예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