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대   이경명   김정록   김혁출   고성규   김용철   이호철   이지성   이송학   이창후   고영정   기고   역사산책   무협소설   무예이야기   축사
편집 2024.06.19 [08:26]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섹션이미지
신성대
이경명
김정록
김혁출
고성규
김용철
이호철
이지성
이송학
이창후
고영정
기고
역사산책
무협소설
무예이야기
축사
공지사항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신성대
무용총 수렵도와 풍산개 사육비 소동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군주의 사냥은 군사오락이었다. 사냥을 통해 무사들의 기예(騎藝)를 살피고 하인과 ...
포스트푸틴 시대를 대비해야!
연합군을 구성한다는 러시아와 벨라루스의 합의에 따라 러시아군 첫 부대가 벨라루스에 도착하고 벨라루 ...
의식의 매직아이 현상
집중으로 응념(應念)이 되면 화두를 내려놓고 느슨하게 긴장을 푼다. 마치 깃털 하나를 물 위에 살그머니 ...
다 자란 묘목과 모자란 지도자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이 대통령집무실을 용산 국방부 청사로 이전한다고 한다. ‘청와대’ 대신 새로운 이 ...
대통령 집무실, 새로 지어서 이전해야!
국제적으로도 공인(?)받은 내로남불 대통령 문재인은 5년 내내 말로는 국민화합과 포용을 입에 달고 살면서 ...
제감(制感)은 가능한가?
인간이 동물인 이상 경계심을 가지지 않을 수 없고 그 경계심은 당연히 놀람과 두려움, 그리고 쾌감과 직결 ...
왜 정좌(正坐)인가?
대부분의 수행 자세는 가부좌다. 반드시 앉아서 하란 법은 없지만 누우면 자고 싶고 서서는 오래 버티기 힘 ...
화두(話頭)란 무엇인가?
사람은 일어서거나 움직이면 오감기능은 물론 모든 두뇌활동과 인체기관, 그러니까 혼백이 비상 가동되어 ...
성(誠)‧신(信)‧의(意)
본격적으로 수행에 들기 전에 마음의 준비가 되어있는지를 스스로에게 자문해봐야 한다. 이에 대한 확신이 ...
마음을 어떻게 챙기나?
자연, 그러니까 야생 상태에서 혼(의식)의 오판‧착각‧실수는 곧바로 육신을 위험에 빠트려 자칫하 ...
왜 금욕(禁慾)해야 하는가?
각 종교마다 금하고 권하는 계율이 있어 당연히 수행자에게도 해당되는데 그 중 절대적으로 지켜야 하는 ...
마음의 복잡한 갈래와 감정의 불순물
오늘날에는 뇌과학의 발달로 자율신경계는 물론 이런 온갖 의식활동도 각각 담당하는 뇌 기관과 세부적인 ...
신(神)이 되고자 하는 인간의 욕망!
수행은 말로 하는 것이 아니다! 인간이 겪어온 갖가지 특이한 영적현상은 대부분 비정상적인 심신 상태에 ...
귀(鬼)와 신(神)이 갈라서다
어찌 보면 만물의 영장인 인간이 동물들 중에서 육체적으로는 가장 허약하지 않을까? 털까지 없어 추위에 ...
인간은 왜 수행(修行)을 하는가?
아주 오랜 옛날, 영장류 중에 몸이 날렵한 원숭이들은 나무 위로 올라가고, 덩치가 큰 고릴라는 그대로 숲 ...
꽃을 먹는다고 아름다워지랴!
철쭉꽃과 진달래를 구분할 줄 모르는 사람들이 철쭉꽃을 뜯어먹다가 사고 난 일도 종종 있었다. 철쭉꽃에 ...
귀신(鬼神) 만드는 법!
수행(치성, 기도)에 치열하게 몰두하다보면 어느 순간 미간이 불에 덴 듯 ‘확!’하고 머리(의식)가 깨지는 ...
누가 귀신을 보는가?
무속인, 종교인이 아닌 사람들 중에도 간혹 영(귀신)을 본다는 사람들이 있다. “당신 뒤에 누군가가 있다 ...
제3의 눈, 영안(靈眼)은 실재할까?
뭣 좀 한다는 도사급 사람들이 하는 입발림 구라 중에 하나가 바로 ‘영안’이다. 우리 같은 보통사람은 육 ...
[신성대칼럼] 여성들도 병역을 許하라?
 기사(騎士)란 중세 유럽의 상층 사회에서 활동하던 기마무사(騎馬武士)를 가리킨다. 귀족 가문 출신의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회사명 및 제호: 한국무예신문ㅣ등록번호: 서울 아01575ㅣ등록일자: 2011년 4월 7일ㅣ회장·주필: 신성대ㅣ발행인·편집인: 서민성
발행연월일: 2011년 4월 19일ㅣ02071 서울 중랑구 봉화산로 56길 145-1, 5동 1308호ㅣ편집실: 03146 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40 수도약국 4층
사업자등록번호: 350-41-00801ㅣTEL 02-3423-3500 FAX 02-6212-3500 ㅣ후원 계좌: 우리은행 1005-004-164645 (한국무예신문)
Copyright ⓒ 2011 한국무예신문. All rights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서민성ㅣ제보: mooyenews@daum.netㅣ카톡·페이스북:@mooye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