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대   이경명   김정록   김혁출   고성규   김용철   이호철   이지성   이송학   이창후   고영정   기고   역사산책   무협소설   무예이야기   축사
편집 2024.06.19 [08:26]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섹션이미지
신성대
이경명
김정록
김혁출
고성규
김용철
이호철
이지성
이송학
이창후
고영정
기고
역사산책
무협소설
무예이야기
축사
공지사항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칼럼 > 축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2024년 청룡의 기운이 태권도인들에게 널리 퍼지길 기원합니다.
 
한국무예신문 기사입력  2024/01/02 [08:00]
광고

▲ 태권도진흥재단 이사장 직무대행 이종갑

2024년 청룡의 기운이 태권도인들에게 널리 퍼지길 기원합니다.

 

존경하는 태권도 가족 여러분!

 

2024년 갑진년 청룡의 해가 밝았습니다.

국가와 왕실의 수호신으로 재앙을 물리치는 신령한 존재로

숭배를 받아온 용의 신성한 기운이 태권도 가족 여러분의

모든 가정에 널리 퍼지기를 기원합니다.

 

더불어 청룡이 하늘로 웅비하는 기상처럼

태권도 또한 세계인의 대축제인 파리올림픽과 패럴림픽에서

더 많은 사랑이 이어지길 바랍니다.

 

지난 해, 우리 재단의 노력에 함께 해주신

국내·외 태권도 가족 여러분들의 깊은 사랑으로

태권도원은 매출 52억 돌파, 31만명 이상의 방문객이 찾아오는 명실상부한 태권도의 성지로 자리잡았습니다.

 

올 해, 태권도진흥재단은 정부의 혁신 계획에 발맞춰

국기 태권도가 더 큰 비상을 이룰 수 있도록 해외 태권도 보급 및 확대는 물론 국내 태권도장 활성화 등

태권도 단체 간 협력에도 최선을 다하는 한 해가 되겠습니다.

 

더불어 올 4, 태권도원 개원 10주년을

또 한번의 발판으로 삼아 태권도 문화 선도 및 가치 확산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며 태권도 문화 교류의 중심에서 더 큰 도전과 변화의 물결을 이어가겠습니다.

 

존경하는 태권도 가족 여러분!

다시 한번 갑진년 새해에 가정과 일터에 사랑이 넘치고

항상 건강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태권도진흥재단 이사장 직무대행 이종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네이버
기사입력: 2024/01/02 [08:00]  최종편집: ⓒ 한국무예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